디지털 콘텐츠 플랫폼 : 위치로그 : 태그 : 방명록 : 관리자 : 새글쓰기
디지털 콘텐츠 플랫폼 블로그에 오신것을 환영해요^^
[미디어2.0 - 새로운 공간과 시간의 가능성], 커뮤니케이션북스
9
45
545722
'2017/11'에 해당되는 글 2건
◀ 이전 페이지 : [1] : 다음 페이지 ▶
2017.11.15일 르 메르디앙 서울 호텔에서 있었던 <제12회 SAC 2017 : 인공지능과 데이터, 그 진실을 말하다 / 세계적 리더들이 말하는 인공지능 기술과 사업의 실체> 컨퍼런스 참여 노트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컨퍼런스 시작 전 : 실체와 진실

몇 천년 실체를 찾았다고도 했고, 또는 찾으려고도 했던 철학도 (현대로 오면서) 포기한, 
적어도 변화와 생성말고 불변의 실체가 없다고 말하는 (사람이 많아지는) “실체”,
이 낱말을 이곳에서 볼 줄이야 .... 
실체를 밝히고 진실이 나오기를 기대한다.


—-
컨퍼런스 중에 ...

 
우리나라 “4차 산업혁명”을 많은 나라에서는 “Digital Transformation”이라고 한다. form은 (철학에서) 형상이다. 형상을 실체라고도 한다. transformation은 실체(form)가 변환(trans-)되는 작용/운동(-ation)이다. 

세계는 끊임없이 변하고 우리가 그것과 상호작용하면 의미(meaning)을 부여한다. 의미는 시간 속에 변하기 마련이다. (그리고 이 의미의 영역은 자연과학이 아닌 인문학의 영역이다.)

in’form’ation 때문에 form이 바뀌는 것일까! 몰랐던 것을 발견하는 것일까! 진실은 변화와 세계의 무한성, 그리고 (조금 더 늘어날 수 있는 그것에 대한 인간의 이해) 가능성이라고 해두자. 

(세계의 변화 속에서) 정말 form이 바뀔 때, 기계/AI가 새로운 개념을 발견할 수 있을까? 기계가 스스로 새로운 지식(개념)의 발견/발명이 가능한지가 ‘기계가 인간처럼 생각할 수 있을까’에 대한 질문의 철학적 번역이 될 수 있겠다. 

인간의 프로그램 없이 어느 순간 기계 스스로 그런, 개념 창조의 의지가 있을까, 생겨날까. 철학자라는 직업을 기계가 대체할 수 있을까. program은 미리(pro-) 정해놓은 것(-gram)이다. program의 뭉치로 이루어진 기계가 정해져 있지 않은 상태로, 예상못한 우연의 세계로 뛰어들 수 있을까? 물질/에너지의 운동 결과로 인간이 만들어진(진화된) 것이 맞다면 불가능하다고 이야기하는 어려운 것 같다.

—-
컨퍼런스 말미에 ...


digital transformation은 크게 두가지 방향이란다. 첫번째, 기존 사업을 기술을 이용해 다른 사업 도메인으로 바꾸는 것. 카카오 메시징앱에서 은행으로. 

두번째, 데이터를 활용해 일하는 방식을, 기존 작업 프로세스를 바꾸는 것. 그 사이에서 사람이 해직되고, 새로 채용된다. 이렇게 해서 회사가 formation(형성) 된다.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이 크게 두가지 방향이라고 위에서 이야기 했다. 아래 정리한 표를 보면 왜 그렇게 이야기를 했는지를 이해할 수 있다. 하나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에 대한 이야기이고, 다른 하나는 사람과 데이터, 프로세스, 즉 활동을 바꾸는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마지막으로 ...

 
artificial intelligence(AI)라고 하는 것보다 지금은 artificial function(s) 정도가 맞는 것 같다. 현재는 기능/서비스 단위로 알고리듬이 만들어지고 이런 것들의 (무한한) 다발이 AI가 될 것이기 때문이다.

2017/11/20 20:12 2017/11/20 20:12

위로
[로그인][오픈아이디란?]
지난 추석 연휴 기간(2017.9월 말 ~ 10월 초)에 쓴 글이다. 연휴 내내 썼지만 정작 쓴 글에는 생각의 일부분만 포함되었다. 노력 결과 문체는 좀 바꾼 것 같은데, 내용은 길다. 표/그림을 포함해 10페이지 정도를 요청받았는데 결과는 21페이지이다.

메모는 글을 쓰기 전, 어떤 내용을 쓸까 생각한 것이다. 1번 "지상파는 없다"는 내용 정도를 썼고, 8번 "국지적 전투(pooq, SMR)에서 승리했지만 전쟁에서는 지고있다"는 내용이 좀 있다. 9번 "시장 종속의 문제"에 대해서도 잠깐 언급을 하긴 했다.  나머지에 대해 항목들에 대해서는 글의 마지막에 이런 이야기를 하고 싶은데, 다른 기회로 미룬다고 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술지대에 대해 좀 더 쓸 수 있는 기회가 있었으면 한다. 글을 쓰면서 미디어산업 내에서 플랫폼(기술지대)의 형태를 통한 전유를 검토해보려고 리카도의 <정치경제학과 과세의 원리에 대하여>를 샀다. 마르크스의 <잉여가치학설사>와 김수행 교수의 <정치경제학 원론>도 다시 들쳐보았다. 리카도는 영국의 곡물법 논쟁에서 '분배의 관점'에서 지대에 대해 논한다.  (첨부된) 글에서 이야기했지만 복잡한 전체 과정(프로세스)이 얽혀있어 어디에서 가치가 증가되는지 알 수 없을 때(알기 어려울 때), 상황을 간단하게 모델링하는 방법을 도입해 리카도는 곡물법 논쟁을 분석한다. 미디어산업 내에서 플랫폼 지대 문제도 이런 식으로 접근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한다.


----

신문과 포털의 관계처럼 방송(영상)과 플랫폼(통신)의 관계를 생각해선 안된다. 그런 관점에서 글을 썼다. OTT나 포털 때문에 (국내의) 방송산업이 어려워진 것처럼 이야기하는 것은 사실이 아닌 것 같다. 적어도 1차적인 원인은 아니라는 생각이다. 어떤 에센스(본질)/프레임(문제틀)을 상정하고 문제에 접근해서는 안된다. 실재존재(실존/fact)에서 시작해야 한다. 그렇게 볼 때 가장 큰 문제는 정부정책과 (방송사) 내부적인 문제가 더 커 보인다. 이런 입장에서 글을 쓰려고 노력했다.

공공재의 사유화, 기술지대, 이윤율의 하락 등과 (적어도 미디어산업 내에서) 이에 대한 전유양식에 대한 구체적인 분석을 해봐야겠다는 생각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지상파방송사의 뉴미디어 전략>에 대해 쓰고 싶었던 부분, 결론을 요약하면 아래 글과 같다. "전략은 제도개선투쟁이다. 구태의연한 과거, 법, 제도를 날려야 ... 새로운 rule 정립(하고), 시장적이냐 공익적이냐는 영역을 다시 확정(획정)"해야 한다.

기계적 배치가 바뀌었고, 이것을 제도화해 (굳어진 것이) 하나의(새로운) 뉴미디어/방송 장치일 것이다. 배치는 바뀌었는데 제도가 이것을 따라가지 못한다. 공적인 언표적 배치는 이미 사유화되어 버린 방송계(기계)와 맞지 않는다 등등 ... 

이런 것을 만들어내는(형성시키는) 메커니즘 또는 의미체계에 대해 공부를 해야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상파 방송사 스마트 미디어 전략의 성과와 전망>,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미디어 이슈 & 트렌드 (2017.10.27) 

직접 파일 다운로드 : 



------
원문 (인용처가 명확하게 나오는 버전) 다운로드 :


------
인용도서 (일부)

방송 재원 - 10점
황근 지음/커뮤니케이션북스

-----
기술지대 등 때문에 읽는 책

리카도가 들려주는 자유 무역 이야기 - 10점
허균 지음, 황기홍 그림/자음과모음

정치경제학과 과세의 원리에 대하여 - 10점
데이비드 리카도 지음, 권기철 옮김/책세상

기호와 기계 - 10점
마우리치오 랏자라또 지음, 신병현.심성보 옮김/갈무리
2017/11/06 13:57 2017/11/06 13:57
[로그인][오픈아이디란?]
«   2017/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미디어 탐구, mass me....
인공지능과 데이터에 ....
지상파 방송사 스마트....
럽스타(Luv Star)와 L....
갈라파고스에 대한 단상.
풍수화의 시방시와 다....
여기, 슬픈 사람이 있다.
<Contents Evolution ....
민주적 전제정 : 토크....
황용엽 _ 인간의 길 :....
2007년 이후.
SBS 유튜브 한국 서비....
‘몸-경험’에서 매체로....
플랫폼 제국들을 가로....
방송통신 융합시대의 ....
미디어와 스토리텔링,.... 2
초저가 수신료 시장형....
콘텐츠연합플랫폼 - p....
N스크린 - 콘텐츠 유.... 5
IPTV 사업 예측 및 현황. 2